앞서 소개해 드린 구글 양식으로 기록한 50일간의 육아 노트를 살펴보고자 합니다. 지금부터 보여드릴 데이터는 저의 아기에 대한 데이터이기 때문에 모든 아이들과 같을 수도 없고, 다르다고 해서 이상하다고 생각할 필요도 없습니다. 혹시나 앞으로 태어나게될 생명을 기다리시는 분들은 아기가 50일까지 자라는데 이런 과정을 겪는구나! 를 대략적으로 파악하시는데 '참고'만 하시길 바랍니다. 

우선 데이터를 통해 가장 먼저 보여드리고 싶은 것은 하루중 얼마나 많이 대소변을 보는지 여부 입니다. 

위의 그래프는 매일 매일 소변과 대변을 본 휫수를 날짜별로 표현한 것인데요, 저희 아이는 하루에 적게는 1번 많게는 9번 소변을 본 것으로 나오네요. 하루에 1회 소변을 봤다고 기록한 날은 아마도 외출을 해서 기록할 시간이 많이 없었거나, 그날은 유난히 아이가 많이 칭얼대서 하루내내 아기를 안고 있었던 날이 아니었을까? 생각됩니다. 오른쪽 그래프는 대변을 보는 횟수를 기록한 그래프입니다. 참고고 저희 아이는 처음부터 모유 수유와 분유를 혼합해서 먹였는데, 1달 정도 지난 시점에서부터는 아이가 젖을 거부해서 모유는 유축기로 짜서 하루에 2회 정도 먹였고, 그 이외에는 3시간 정도의 간격으로 분유를 먹였습니다. 놀라운 것은 유두혼동으로 젖을 거부한 이후 (30일 이후) 부터는 대변을 보는 횟수도 많이 줄었습니다. 그렇데고 대변의 총량이 줄어든 것은 아니고요. 한번 대변을 보면 '대형 참사' 수준으로 그 양이 어마어마 합니다. 30일 이전에 하루에 대변을 4-5번 볼때에는 양이 작아서 정말 '귀엽다' 싶었는데, 하루에 1번 대변을 보면서 부터는... 직접 한번 겪어 보세요^^

저와 아내는 면 기저귀를 사용하는 것으로 의견을 모아서, 외출을 하거나 기저귀 커버를 모두 세탁해서 어쩔 수 없는 상황을 제외하고는 대부분 면기저귀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사실 하루에 기저귀를 몇개나 쓰는지 별 생각이 없었는데요, 어느날 기저귀를 선물 받았는데 한팩에 70개가 들어 있더라고요. 왜 50개나 100개가 아니고 70개 일까? 를 궁금증이 생겼습니다. 곰곰히 생각해 보니까 대소변을 합치면 하루에 평균 10회 정도의 배변 활동이 있으니까 기저귀 한 팩에 70개가 들었다는 것의 의미는 일주일치 라는 거예요. 일주일 동안 70개를 써도 이상하지 않다는 거겠죠? 데이터 분석을 통한 고도의 마케팅 전략이 아닐까? 생각됩니다. 

아무튼, 규빈이는 이제 77일째 지나고 있는데 잘먹고 푸짐하게 똥싸고, 건강하게 잘 자라고 있습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