앞서 소개해 드린 구글 양식으로 기록한 50일간의 육아 노트를 살펴보고자 합니다. 지금부터 보여드릴 데이터는 저의 아기에 대한 데이터이기 때문에 모든 아이들과 같을 수도 없고, 다르다고 해서 이상하다고 생각할 필요도 없습니다. 혹시나 앞으로 태어나게될 생명을 기다리시는 분들은 아기가 50일까지 자라는데 이런 과정을 겪는구나! 를 대략적으로 파악하시는데 '참고'만 하시길 바랍니다. 

오늘은 아기가 하루동안 먹는 분유(또는 모유)의 양과 체중변화를 데이터 분석을 통해 소개해 드리려고 합니다. 아기의 위는 이제 막 처음으로 사용하는 새것이기 때문에 먹은 것을 잘 소화 시킬 수 있도록 조금씩 적응시켜 줘야 합니다. 더욱이 아기의 위는 거의 일자형으로 생겨서, 한번에 많은 양을 담고 있기도 못하고 먹은 것은 오랜시간 담고 있기에 적절한 모양이 아닙니다. 그래서 신생아때는 한번에 30-40ml 정도의 작은 양을 약 1-2시간 간격으로 먹다가, 차차 1회당 먹는양을 늘리고 시간 간격도 늘려 나가는 것이 중요한 포인트라고 생각합니다. 그래야 아기도 배불리 먹고 오랜 시간동안 놀기도 하고 잠도 자고 할 수 있으니까요.

위의 그래프는 규빈이가 하룻동안 먹은 분유의 총량(A)과 1회당 먹은양(B)를 그래프로 표시한 것입니다. 분유의 총량이 시간이 지남에 따라서 늘어난것 처럼 보이는 이유는 그만큼 엄마의 모유 수유량이 줄어들었기 때문입니다. 처음에는 모유와 분유를 거의 반반으로 먹었었는데, 30일을 기점으로 규빈이가 엄마 젖을 거부하더라고요. 엄마 젖은 아기가 자극을 줘야 양이 점점 늘어 나는데, 그러지 않다 보니까 계속해서 양이 줄어들어서 50일 정도 부터는 하루에 두번 정도 모유를 유축해서 젖병으로 먹이고 있답니다. 어쨌든, 분유 총량이 늘어난 것처럼 보이는 이유는 그만큼 모유량이 줄어들었기 때문이라는 점을 다시 한번 강조해 봅니다. 중요한 것은 1회당 먹은 분유의 양인데요, 처음에는 60ml 도 간신히 먹었습니다. 하지만, 이 시기에는 90-120분 간격으로 아기가 울며 분유를 달라고 합니다. 그런데 시간이 지나면서 아기의 소화력도 좋아지고, 위도 점점 늘어나기 때문에 한번에 먹는 량이 점점 늘어납니다. 60일 정도 부터는 (하루중에도 약간의 차이가 있지만) 많게는 한번 먹을때 160ml까지 먹기도 합니다. 저렇게 꾸준히 먹으면 좋은데, 하루중에 160ml를 먹는 경우는 두번 정도 이고, 그 밖에는 120ml~140ml 정도를 먹고 있습니다. 1회당 분유 먹는양을 늘리는 것은 좋지만, 100일 까지는 하루에 먹는 분유의 총량이 1000ml 를 넘지 않게 하는 것이 좋다고 하네요. 과유불급이라고 너무 많이 먹으면 소아 비만에 걸리는 확률이 높아 질 수 있다고 하니 주의하는게 좋을것 같습니다.

규빈이가 모유는 거부해서 많이 못 먹고 있지만, 분유라도 잘 먹어줘서 너무 고맙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잘 먹어서 그런지 체중은 거의 선형적으로 증가하고 있는데요, 허벅지가 튼튼해 보이는 것이 아주 건강해 보여서 좋습니다.

이게 말이 되는 그래프인가? 싶기도 한데, 태어날 날짜와 체중이 거의 완벽하게 선형 관계입니다. 직접 선형 회귀 모형(Linear Regression Model)을 통해 선형관계를 계산해 보니, 체중=0.048*Days+3.38 로 나오네요 (단위 생략). 규빈이가 태어날때의 몸무게가 3.46kg이니까, 선형 방정식에서 계산된 3.38과도 정말 거의 유사 합니다. 신기방기 하네요^^ 방정식의 기울기가 0.048kg/day로 나오는데, 이것의 의미는 10일마다 0.5kg 씩 증가한다는 의미입니다. 조금 걱정되는 것이 Days=365를 입력해 보면 20.93kg이 나오는데요. 첫 돌때 몸무게가 20kg 은 말이 안되죠...ㅠㅠ  체중 그래프는 시간을 두고 다시 그려봐야 겠지만, 지금까지는 급격하게 성장하는 시기임이 분명합니다. 

아무튼 70여일 동안 잘 먹고, 잘 찌고, 잘 놀아줘서 너무 고맙습니다. 

신고